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순천향대천안병원 이비인후과, 청각장애인 의료지원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01.20 10:41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이비인후과 의료진이 한 청각장애인의 수술과 재활을 도와 주위에 따뜻한 감동을 전하고 있다.

도움을 받은 환자는 충남 예산에 사는 기초생활수급자 박미자 할머니(72세). 박 할머니는 5살 즈음에 청력을 완전히 잃었다. 글도 모르는 할머니에게 유일한 소통창구는 남편. 하지만 지난해 봄 남편마저 지병으로 병원에 입원하면서 할머니의 곁을 떠났다.

안타까운 사연을 접한 순천향대천안병원 이비인후과는 할머니의 청각재활을 돕기로 하고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담당했다.

고액의 수술비는 병원과 사회복지 담당공무원의 주선으로 청각장애인 후원단체인 ‘사랑의달팽이’가 후원했다. 사랑의 달팽이 측은 수술비는 물론 재활치료비, 생활비까지 지원했다.

순천향대천안병원 관계자는 “박미자 할머니는 지난해 7월 수술을 마치고, 현재 작게나마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상태”라며, “앞으로도 청각 및 언어재활을 이어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경제적 형편이 어려운 환자들은 후원단체를 연결해주는 병원의 시스템을 활용해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후원을 담당해 준 사랑의달팽이 측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