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헥톤프로젝트, 전공연과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 시설 발전위한 협약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1.11.28 0:0

병원급 EMR(전자의무기록) 솔루션 1위 기업 헥톤프로젝트(대표 이상경)는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전국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연합회(이하 전공연, 회장 최현)와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 시설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밝혔다.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이란 노인성질환 등으로 도움을 필요로 하는 노인에게 급식ㆍ요양, 그 밖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편의를 제공하는 9인 미만의 소규모 시설로 ‘가정과 같은 주거 여건을 제공’ 한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번 협약은 헥톤프로젝트의 실버케어 플랫폼인 ‘또하나의가족’을 활용해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 운영에 필요한 서비스를 연계하고 케어 협력 프로그램의 구축 및 활성화를 위해 진행됐다.

헥톤프로젝트는 전국 2,500여곳의 병ㆍ의원에 EMR(전자의무기록)을 제공하고 있는 기업으로, 지역별 요양시설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 ‘또하나의가족’을 운영 중이다.

회사는 전국적으로 보유하고 있는 EMR 네트워크와 노인요양시설에 특화된 플랫폼 론칭 및 운영 역량을 활용하여 신규 서비스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했다.

전공연은 전국 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을 대표하는 단체로서 소속 회원 기관 모두 노인 존엄 케어 실천을 최우선의 가치로 삼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연합회 회원들의 돌봄 역량이 한층 강화되길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협력체계를 가동할 전망이라고 했다.

이동대 헥톤프로젝트 부대표는 “보다 좋은 돌봄 시설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역 협회와 지속적으로 협력을 강화할 것” 이라며, “전공연과 협업을 시작으로 시설 운영자를 위한 또하나의가족 시설 전용 상품을 꾸준히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최현 전공연 대표는 “지역과 상호교류를 통해 상생협력 모델 발굴 및 보다 고차원의 케어 서비스 제공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라며, “헥톤프로젝트와 시너지를 통해 노인을 존엄하게 모실 수 있는 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