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이필수 의협회장 당선자가 처음 꺼낸 말은?당선 소감서 ‘세가지 중점 회무’ 제시…첫째 목표는 회원들의 권익보호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1.03.27 0:0

“첫째 목표는 회원들의 권익보호입니다.”

제41대 대한의사협회장 선거에서 승리한 이필수 당선자가 이 같이 말하며 회원 권익보호를 가장 중요한 가치로 회무에 임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현장에서 당선 소감을 밝힌 이필수 회장 당선자는 “여러분의 지지와 성원 덕분에 당선됐다고 생각한다. 감사드린다. 끝까지 페어플레이로 선전해 준 임현택 후보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인사했다.

이어, 중점 회무를 세가지로 소개하면서 회원 권익보호를 첫 손에 꼽았다.

이필수 당선자는 “앞으로 3년간 의협회장으로서 세가지 과업에 충실하고자 한다. 첫째는 회원여러분의 권익보호이다.”라고 밝혔다.

이 당선자는 “회원의 권익보호는 의협회장에 출마한 이유이다. 지금 이 자리에 당선인으로서 여러분 앞에 나서서 결연히 말씀드릴 수 있는 첫째 목표이다. 회원 여러분의 권익을 최대한 보호하고 보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이 당선자는 “회원 권익보호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과정에서 회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충분히 듣고 수렴해 적극 존중하겠다.”라고 말했다.

두번째 중점 회무는 정부와의 협상이라고 언급했다.

이 당선자는 “지난해 늦여름의 의ㆍ정협의 과정에서의 실망과 불만족을 기억한다. 미완성으로 일시 봉합된 9.4 의정협의가 만족스럽게 완성되도록 마지막까지 노력하고, 그 과정중 내부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갈등과 분열의 목소리를 잘 조율하고 보듬어 화합으로 나아가겠다.”라고 자신했다.

이 당선자는 “정부와의 협상에서도 그동안 쌓아 온 많은 인연과 인맥을 충분히 활용해, 회원들의 잘했다는 목소리가 울려퍼질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세번째 중점 회무는 투쟁을 꼽았다.

이 당선자는 “우리의 협상을 위한 노력과 진정성이 받아들여지지 않고 회원들의 의견이 참을 수 없는 분노로 결집될 경우, 결코 주저하지 않고 분연히 앞장서 나아가겠다.”라고 강조했다.

투쟁 과정에서 국민 여론의 향배에도 귀를 기울이겠다며 전략적인 투쟁을 시사했다.

이 당선자는 “우리 사회에 의사조직은 극단적 집단이기주의라고 하는 여론의 미운털이 팽배하다. 결코 우리에게 좋은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라며, “사회에서 존중받고 사랑받는 의사협회가 되도록 부단히 고민하고 노력하겠다.”라고 약속했다.

이 당선자는 선거에서 경쟁했던 후보들이 제시한 공약도 회무에 녹여내겠다고 밝혔다.

그는 “다섯 후보자께서 의협을 위해 열정을 갖고 펼쳐준 공약과 정책을 의협의 발전을 이루는데 소중한 재산으로 활용하겠다.”라고 말했다. 그는 “훌륭한 다섯분 모두의 열정과 선전에 경의를 표한다.”라고 덧붙였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이필수 후보 당선 확정 (2021-03-26) icon<속보>제41대 의협회장 선거, 이필수 후보 당선 (2021-03-26)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최종 투표율 48.33% (2021-03-26) icon의협회장선거 결선 우편투표, 최종 투표율 60.70% (2021-03-26) icon의사협회장 선거, 결선 전자투표율 48.05% (2021-03-26) icon제41대 의협회장 선거 최종투표율 48%~49% 유력 (2021-03-26) icon의협회장 선거, 결선 첫날 1만 8,036명 투표 (2021-03-26) icon의협회장 선거, 결선 우편투표 이틀째 306통 접수 (2021-03-26) icon의협회장 선거 결선투표 첫날 오후 2시 투표율 4.19% ↑ (2021-03-25) icon제41대 대한의사협회장 결선투표율 30% 돌파 (2021-03-25) icon의협회장 선거 결선투표 첫날 오전 투표율 4.24% ↑ (2021-03-25) icon제41대 의협회장 선거 결선투표 흥행 조짐 (2021-03-25)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결선 우편투표 첫 접수 217통 (2021-03-25)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결선투표 오늘 시작 (2021-03-25) icon의협 중앙선관위, 임현택 ‘경고’ㆍ이필수 ‘주의’ (2021-03-25) icon의협회장 선거, ‘강경 vs 온건’ 결집력이 승부 가른다 (2021-03-22) icon의협회장 결선투표, 우편 23~26일ㆍ전자 25~26일 (2021-03-20) icon의협회장 선거, 3강ㆍ3약 이변 없었다 (2021-03-20) icon제41대 의협회장 선거, 임현택ㆍ이필수 결선행 (2021-03-19)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최종 투표율 52.68% (2021-03-19)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우편투표율 70.66% (2021-03-19) icon제41대 대한의사협회장 선거 전자투표율 52.27% (2021-03-19) icon제41대 대한의사협회장 선거 투표율 50% 돌파 (2021-03-19) icon제41대 대한의사협회장 선거, 40대 선거 투표율 돌파 (2021-03-19)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투표율 ‘제자리?’ (2021-03-19) icon의협회장선거, 우편투표 마감 1일전 투표율 67.80% (2021-03-19) icon의협회장선거 2일차, 3년전 투표자 넘었다 (2021-03-18) icon제41대 대한의사협회장 선거 투표율 40% 돌파 (2021-03-18) icon기호 6번 김동석 후보 “회원 위해서라면 악마와도 협상” (2021-03-18)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우편투표 10일차 투표율 64.30% (2021-03-18) icon의협회장선거 후보들이 1일차 투표율 보고 한 말 (2021-03-18) icon제41대 의협회장 선거 투표율, 53% or 61%? (2021-03-18) icon의협회장 선거, 전자투표 첫날 1만 6,024명 참여 (2021-03-18)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9일차 우편투표율 59.78% (2021-03-17) icon1번 후보ㆍ현직 서울의사회장 후보 당선된 적 없다 (2021-03-17) icon의협회장선거, 투표 가능 선거인 4만 8,969명 (2021-03-16) icon의협회장선거 후보들의 최대집 선긋기 (2021-03-16) icon최대집 투쟁에 낙제점 매긴 의협회장 후보들 (2021-03-15)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우편투표 ‘분위기 좋다’ (2021-03-12) icon의협회장선거, 추천서 많이내면 당선될까? (2021-03-11)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투표율 50% 넘길까? (2021-03-08) icon제41대 의협회장 선거, 선거인명부 열람율 37% (2021-03-05) icon우편투표 시작한 의협회장 선거, 무효투표 처리 기준은? (2021-03-04) icon의협회장 후보들 “무모한 투쟁 안 한다” (2021-03-02) icon“의사협회장 선거 투표, 이렇게 하세요” (2021-02-27) icon의협회장 선거인 5만 6,368명…수도권 39.74% (2021-02-26) icon의협회장 후보자 지역 설명회, 개최방식 변경 (2021-02-26) icon의협회장-경기도의사회장 ‘동시 선거’ 피할 듯 (2021-02-25) icon‘백신접종 거부’ 의협회장선거 후보자 생각은? (2021-02-24) icon김완섭 선관위원장 “선거권은 규정대로” (2021-02-23) icon의협회장선거, 5천만원 회수 만만치 않다 (2021-02-22) icon의협회장 후보자들도 “면허취소 법안 반대” (2021-02-21) icon의사협회장 선거 후보자 6인, 그들은 누구? (2021-02-19) icon임현택 후보 “거창한 선거캠프, 선대위원장 없다” (2021-02-18)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기호 받고 각오 다진 후보들 (2021-02-16)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6파전 확정 (2021-02-16) icon제41대 의협회장 선거, 첫날 4명 후보자 등록 (2021-02-15) icon임현택 회장, “강한 의협, 현명한 선택” (2021-02-14) icon의협회장 당선일은 19일일까, 26일일까? (2021-02-10) icon의협회장선거운동 주의해야할 사항은? (2021-02-09) icon“불법선거운동 제재ㆍ우편투표 비효율 해결해야” (2021-02-08) icon의협 선관위, 국시 합격자 선거권 없다 (2021-02-01) icon다가온 의협회장선거, 후보등록 요건은? (2021-01-28) icon어떤 단체의 의사회장 후보자 검증 (2021-01-27) icon제41대 의사협회장 선거 카운트다운 돌입 (2021-01-20) icon제41대 의협회장선거, 5파전 간다 (2021-01-13) icon서울의사회장은 의협회장선거 유력 후보일까 (2021-01-06) icon의협회장선거 개표 D-100, 이번에도 다자전 (2020-12-09) icon의협회장 선거제도, 이런 점은 바꿔보자 (2020-11-13) icon숫자로 보는 대한의사협회장 직선 결과 (2020-11-03)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