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년 6월 25일 22시 27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세브란스병원, 감마나이프 5천례 돌파수술건수 뇌종양, 뇌혈관질환, 기능 장애 순
장영식 기자 | 승인2011.07.18 0:30
세브란스병원이 최근 감마나이프 방사선 수술 5,000례를 돌파했다.

세브란스병원의 감마나이프 수술은 지난 1992년 5월 4일 뇌동정맥 기형 환자를 대상으로 한 첫 수술 이래 8년만인 2000년에 1,000례를 넘어섰으며, 5년 뒤인 20005년에 2,000례를 돌파 한 후 6년 만에 5,000례를 넘어서 급격한 증가세를 보였다.

질환별로는 뇌종양이 78%로 가장 많았으며 뇌혈관질환(19%), 기능 장애(2%) 등이 뒤를 이었다.

특히 뇌종양은 전이성 암이 39%로 가장 많았고 뇌혈관질환은 뇌동정맥기형(AVM)이 87%로 가장 많았다.

감마나이프 방사선 수술은 뇌종양, 뇌혈관 질환, 뇌기능성 질환 등 다양한 뇌 신경질환에 대해 전신마취 하의 절개술 및 개두술 없이 안전하게 시행할 수 있는 치료법으로, 특히 세브란스병원은 2004년 10월 기존의 감마나이프 Type B를 Type C로 업그레이드 했다.

2008년 10월에는 최신 기기인 감마나이프 퍼펙션을 도입함으로써 더욱 많은 환자들에게 보다 정확하고 효과적인 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감마나이프 퍼펙션은 완전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해 치료 시간을 반 이상 줄이고 치료 시 정확도를 높인 장비다.

한편, 세브란스병원은 감마나이프 수술 5,000례를 기념해 지난 15일 연세대학교 간호대 진리관에서 심포지엄을 열었다.

이날 심포지엄에는 연세 의대 신경외과학교실 박용구, 장진우 교수와 성균관의대, 전남의대, 인제의대, 울산의대, 경희의대 등 국내 의대 교수들이 연자로 나서 뇌종양 및 각종 뇌 신경질환에서의 감마나이프 수술에 대해 발표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