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64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한의사 초음파기기 대법원 판단 ‘실수일 리 없다’
한의사의 초음파기기 사용이 무죄라는 취지로 원심에 돌려보낸 대법원의 판결에 대한 의료계의 반발이 계속되는 가운에 한 법조인이 대법원의 ...
장영식 기자  |  2022-12-29 06:00
라인
감기 걸린 영ㆍ유아 10명 중 4명 여전히 항생제 사용
약제급여 적정성평가 결과 타 연령보다 영ㆍ유아 급성상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2...
장영식 기자  |  2022-12-29 00:02
라인
치매 진료 평가 결과, 대상기관 25% 1등급
치매 진료 첫 평가 결과, 대상 의료기관 889곳 중 223개 기관이 1등급을 부여받았다.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1차 치매...
장영식 기자  |  2022-12-28 14:28
라인
대법원을 향해 거세지는 의사들 분노
한의사의 초음파 진단기기 사용이 무죄라는 취지로 원심에 돌려보낸 대법원에 대한 의료계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앞서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
장영식 기자  |  2022-12-28 06:00
라인
일차의료ㆍ공공보건의료 해법은 원로의사?
공공의대 정책과 같이 의사 증원에 대한 합의가 되지 않은 상황에서 코로나19 감염병 상황이 겹치자 공공보건의료 인력 확충의 일환으로 원...
장영식 기자  |  2022-12-27 00:12
라인
보건의료 3개 단체 “의료인 면허범위 명확히 해야”
대한의사협회와 대한방사선사협회, 대한임상병리사협회 등 3개 단체는 26일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의사의 초음파 진단기기 사용이...
장영식 기자  |  2022-12-26 17:26
라인
비대면 진료 필수 조건은?
비대면 진료 필수 조건으로 대면수가 150% 신설 및 의사 법적 책임 면제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소장...
장영식 기자  |  2022-12-24 06:00
라인
복지부, ‘필수의료 지원책ㆍ보장성 관리방안’ 건정심 보고
보건복지부가 필수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병원 역량을 강화하고, 병원 간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또 공공정책 수가를 투입해 적정 보상도 지급...
장영식 기자  |  2022-12-23 00:04
라인
의료전달체계 핵심은 동네의원 경쟁력 강화
의료전달체계의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선 동네의원이 경쟁력을 갖춰 환자로부터 신뢰를 얻을수 있도록 해야한다는 의견이 제시됐다.대한가정의학회...
장영식 기자  |  2022-12-22 06:01
라인
의사단체들 ‘비급여 보고제도 고시’ 반발
의사단체들이 잇따라 성명을 내고, 비급여 보고제도 고시 강행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비급여 보고제도는 모든 의료기관이 비급여의 항목ㆍ기준...
장영식 기자  |  2022-12-20 00:02
라인
“집행부 행보 아쉬워도 응원이 필요합니다”
지난해 2월 치러진 전라남도의사회장 선거에서 당선된 최운창 회장이 임기 반환점을 돌았다. 최 회장은 선거에서 내건 핵심공약인 ▲코로나 ...
장영식 기자  |  2022-12-19 06:00
라인
임현택 회장 “아이들을 살려 달라, 한 번만 도와 달라”
“의료현장에서 보는 상황이 너무나 심각하다. 아이들을 살리기 위해 한 번만 도와 달라.”대한소아청소년과의사회 임현택 회장은 지난 16일...
장영식 기자  |  2022-12-17 00:00
라인
부탁할 땐 언제고…코로나 과잉검사 실사중?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역본부에서 코로나19 관련 현지실사중인 것으로 확인돼 파장이 예상된다.14일 목포 소재 전남의사회관에서 열린 전라남도...
장영식 기자  |  2022-12-15 06:00
라인
백내장수술 다초점렌즈 가격 최대 27배차
백내장수술에 쓰이는 다초점렌즈의 비급여 가격 차이가 의료기관 간 최대 27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와 건강보...
장영식 기자  |  2022-12-14 00:00
라인
대학병원 분원 경쟁 의료계 ‘들썩’
대학병원의 분원 경쟁에 의료계 우려가 커지고 있다.의사단체들이 잇따라 성명을 내고 대학병원의 분원ㆍ증설 철회를 요구하고 있고, 의사협회...
장영식 기자  |  2022-12-13 06:00
여백
Back to Top